통합검색
상세검색

상세검색

 
검색기간

  ~  
섹션별
검색영역
콘텐츠 범위
검색어

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극장가도 코로나 엔데믹 ‘훈풍’
13면 기사보기 신문보기 JPG / PDF
  • 연합뉴스
  • 승인 2022.06.02 22:30
  • 댓글 0
뉴스NOW
열기/닫기
닫기 뉴스NOW
지난달 영화관을 찾은 관객이 1,400만명을 넘어 코로나19 팬데믹 이전 수준으로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연합뉴스 




닥터 스트레인지2·범죄도시2 흥행몰이로
5월 총관객 1,455만명…28개월만에 최다


지난달 영화관을 찾은 관객이 1,400만명을 넘어 코로나19 팬데믹 이전 수준을 거의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5월 총 관객은 1,455만명으로 팬데믹 직전인 2020년 1월 1,684만명 이후 28개월 만에 최다를 기록했다. 
지난 4월 312만명과 비교하면 무려 366% 증가한 수치다. 팬데믹 이후 월 관객 수가 1,000만명을 넘기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월간 관객 수는 팬데믹 초기인 2020년 4월 97만명으로 바닥을 찍은 뒤 매달 수백만명대에서 오르내렸었다. 
지난달 관객 수는 2019년 5월 1,806만명, 2018년 5월 1,589만명, 2017년 5월 1,868만명 등과 비교해 팬데믹 이전 수준을 거의 회복했다.
극장가의 빠른 일상 회복은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이하 ‘닥터 스트레인지 2')와 ‘범죄도시2'가 2주 간격으로 개봉하며 관객을 대거 동원했기 때문이다.
지난달 4일 개봉한 ‘닥터 스트레인지2'는 전날까지 누적 관객 수 580만여명을 기록했다. 
‘범죄도시 2'는 지난달 18일 개봉 직후부터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넘겨받으며 전날 누적 관객 수 701만3,000여명을 기록했다, 
‘범죄도시2'는 개봉 14일째인 전날 누적 관객 수 700만명을 돌파하며 2017년에 개봉한 시리즈 전편 ‘범죄도시'의 관객 수 688만명도 뛰어넘었다.
‘범죄도시2'의 흥행 속도는 2019년 5월 말 개봉해 12일째 700만명을 돌파한 ‘기생충' 이후 가장 빠르다. 팬데믹 이후 최고 흥행작인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700만명을 넘는 데 한달 걸렸다.
극장가에서는 지난 4월 말 사회적 거리두기 전면해제 이후 개봉한 국내외 시리즈 영화가 잇따라  성적을 내는 점을 일상 회복의 신호로 보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 문의

icon오늘의 인기기사
댓글 (200자평) 0
전체보기
※ 비속어와 인신공격성 글 등은 바로 삭제됩니다.
특히, 근거 없는 글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면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200자평)운영규칙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울산광역시 남구 두왕로 337-1 리더스파크  |  대표전화 : 052-243-1001  |  팩스 : 052-271-8790  |  사업자번호 : 620-81-14006
등록번호 : 울산,아01104  |   등록날짜 : 2017년 7월 13일  |  발행·편집인 : 이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원
Copyright © 2022 울산매일. All rights reserved. 온라인 컨텐츠 및 뉴스저작권 문의 webmaster@iusm.co.kr RSS 서비스
Back to Top